Google은 흑인 공동체를 위한 인종적 평등을 추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컬렉션을 사용해 정리하기 내 환경설정을 기준으로 콘텐츠를 저장하고 분류하세요.
Le Figaro 로고
모바일 및 웹 앱에서 유료 구독을 늘리기 위해 Firebase를 활용하는 Le Figaro
Le Figaro의 스크린샷

소개

1826년에 설립된 Le Figaro는 프랑스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규모가 큰 일간 조간신문입니다. 이 회사의 사명은 독자에게 적시에 이해하기 쉽고 매력적인 뉴스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업계 최초로 디지털 콘텐츠를 제공한 언론사 중 하나로서 Le Figaro는 뉴스, 스포츠, 라이프스타일, 게임을 다루는 11개의 Android, iOS, 웹 앱에서 구독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Le Figaro는 약 2,200만 명의 모바일 및 웹 앱 월간 활성 사용자와 12만 명의 유료 디지털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도전

포화된 뉴스 앱 시장에서 Le Figaro는 유료 고객을 늘리고 기존 유료 구독자를 유지하려고 했습니다. 이를 위해 Le Figaro의 개발 팀은 적절한 가격에 맞춤설정된 콘텐츠로 독자의 참여를 유도해야 했지만 제한된 시간과 리소스로 어떻게 독자의 관심을 끌 수 있었을까요?

Le Figaro의 스크린샷

해결책

Le Figaro는 여러 Firebase 제품을 사용하여 기존 사용자를 유지하고 유료 구독을 늘렸습니다. Firebase 클라우드 메시징을 통해 타겟팅된 알림을 보내서 자체적으로 흥미롭다고 판단한 주제와 저널리스트를 팔로우하도록 고객들을 상기시켰습니다. 이는 구독자가 가치 있는 콘텐츠를 계속 접하도록 하여 앱 제거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었습니다. 또한 Firebase A/B 테스팅을 사용하여 다양한 구독 금액을 테스트했으며 이를 통해 Le Figaro는 Android 및 iOS 사용자 중에서 가장 많은 전환으로 이어진 가격 포인트를 식별할 수 있었습니다.

Le Figaro는 모바일 및 웹 앱 기사에 삽입된 실시간 대화형 인포그래픽에서 유료 구독이 가장 많이 증가했음을 발견했습니다. 사용자가 인포그래픽에 정보를 추가하면 Cloud Firestore에 저장된 데이터에 액세스하는 Cloud 함수가 트리거되고 사용자에게 개인화된 인포그래픽이 실시간으로 반환됩니다. 예를 들어 \'당신은 부자입니까?\'라는 기사에서 독자는 인포그래픽에 소득을 입력하고 이를 즉시 파리의 다른 소득 그룹과 비교할 수 있었습니다. 인포그래픽이 페이월 뒤에 있어서 사용자가 액세스하려면 구독해야 했습니다. Le Figaro에 따르면 이 인포그래픽은 다른 인포그래픽에 비해 유료 구독 가입률이 3배 더 높았습니다. 팀은 기존 백엔드 서비스를 사용할 경우 평균 2~3주가 걸렸던 것과 달리 3일 만에 이 대화형 인포그래픽 시스템을 빌드했습니다. Cloud Functions 및 Cloud Firestore를 사용하여 개발 시간을 86% 단축할 수 있었던 것으로 추정합니다.


결과

개발 시간 86% 감소

대화형 콘텐츠에 대한 유료 구독 가입 수 3배 증가

Le Figaro 로고

"Firebase를 사용한 결과 독자를 위해 콘텐츠를 신속하게 혁신하고 개인화하기가 쉬워져서 Le Figaro의 디지털 비즈니스가 완전히 새롭게 바뀌었습니다. Firebase를 사용하면서 앱의 유지, 다운로드 및 스크린 타임이 지속적으로 증가했습니다."

- 발렌틴 파쿼트, Le Figaro 모바일 CTO